영남환경(대표 여환균)은 지난 28일 김천시청을 방문하여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써달라며 이웃돕기 성금 100만원을 전달했다.

여환균 대표는 “추운 겨울을 힘겹게 나는 우리 주변의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성금을 전달하게 되었다. 우리의 작은 정성이 김천의 희망이 불씨가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나눔 활동에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코로나19로 경제적으로 매우 어려운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이웃들을 위해 귀한 성금을 기탁해주신 영남환경 여환균 대표님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 따뜻한 온정이 담긴 성금은 관내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소중하게 사용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영남환경은 김천시 지좌동에 위치하고 있으며, 대형 폐기물을 수집 및 운반 처리하는 업체이다.

기탁된 성금은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저소득 가정에 다양한 사업으로 지원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