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체육-이경근, 사회복지경제-정재춘, 지역개발부문-정해준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2월 4일 오후 3시 김천시청 3층 강당에서 ‘제25회 김천시문화상’ 시상식을 코로나 방역수칙을 준수하여 간소하게 개최하였다.

왼쪽 김천고 이경근교장, 가운데 정재준 노인복지관장, 오른쪽 정해준 (주)경일건설 대표이사

25회째를 맞는 이번 시상식에서는 지역 발전에 이바지한 이경근 김천고등학교 교장, 정재준 김천시노인종합복지관장, 정해준 (주)경일건설 대표이사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교육문화체육부문에 선정된 이경근 김천고등학교 교장은 40여 년간 교직생활을 하면서 투철한 사명감과 교육철학으로 창의적이고 참된 인재육성을 위한 환경 조성에 기여해 왔다.

정재춘 김천시노인종합복지관장은 독거노인 자살 예방 사업 추진, 2015년 경상북도 유일의 초등학교 학력 인증기관 설치 등 사회공헌 실천에 기여한 공이 커 사회복지경제 부문에 선정됐다.

지역개발 부문에 선정된 정해준 ㈜경일건설 대표이사는 하도급자 보호 조례 제정 등 지역 건설업체 지원방안을 마련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공이 높이 평가됐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김천시문화상은 전 시민의 이름으로 드리는 가장 명예로운 상”으로 “수상자 여러분의 김천시 발전을 위한 헌신과 노력의 결실이며 여러분들은 김천의 자랑이자 김천시민의 자부심 이다.”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한편, 김천시문화상은 지난 1966년 처음 제정된 이후 현재까지 54년간 김천 발전의 역사와 함께하며 총 105명의 수상자를 배출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