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면사무소(면장 조용화)는 설 명절을 맞아 4일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 상인들을 돕고자 「설맞이 전통시장 릴레이 장보기」에 동참했다.

황금시장에서 직원들은 김천사랑상품권 및 김천사랑카드로 제수용품 및 각종 농수산물 등을 구매했고, 지정점포에서만 구매하는데 그치지 않고 침체된 주변 상권까지 장보기를 확대하여 진행했다.

또한 코로나19 재확산 방지를 위해 직원들은 마스크 착용 및 사회적 거리두기 등을 준수하여 장보기를 추진하였으며, 상인들에게 철저한 개인위생관리 및 방역 수칙을 적극 홍보하였다.

조용화 남면장은 “전통시장 방문객의 감소로 어려운 상인들에게 작지만 따뜻한 응원을 전하기 위해 장보기 행사에 동참하게 되었다.”고 말하면서 “남면을 포함한 김천시에서는 다중집합장소 등에 지속적인 방역을 실시해 코로나19 재확산 방지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으니, 조금 더 힘내시고 따뜻한 설 명절 보내시길 바란다 ”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