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력기술(사장 이배수)은 지난 4일과 5일 양일간 김천 본사 로비에서 코로나 극복을 위한 Book-up Day 이벤트를 개최했다. 이번 이벤트는 코로나19로 인해 전반적으로 위축된 분위기를 전환하고, 임직원들의 자기주도 학습 및 독서경영 문화를 촉진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중식시간을 이용하여 1층 로비에서 개최된 이번 행사는 방역지침을 준수하면서 진행되었고, 특히 1일차 행사로 Book-up 돌림판에 당첨된 직원들에게 경제경영, 자기개발 관련 신간도서 또는 책갈피를 제공하는 이벤트는 직원들의 열성적인 참여로 조기 마감되기도 하였다.

이와 함께 코로나19로 취소된 해외출장 국가명이나 향후 방문하고 싶은 국가명을 응모, 추첨을 통해 선정된 직원들에게 해당국가와 관련한 정치, 경제, 역사 등 인문학적 소양을 넓힐 수 있는 신간도서를 제공하는 이벤트도 동시에 진행되어 양일간 많은 직원들이 관심을 갖고 적극적으로 참여하였다.

행사를 주관한 함기황 경영관리본부장은 “예상을 뛰어넘는 직원들의 참여 열기에 놀랐다”며, “한국전력기술은 앞으로도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독서경영 문화를 활성화하는 프로그램을 이어 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