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령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박상도)는 지난 5일부터 4일간 소외계층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사랑의 집수리 봉사활동’을 실시하였다.

이 사업은 열악한 주거환경에서 거주하는 취약계층이 안전하고 쾌적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협의체 지역특화사업으로 위원들이 주거환경 개선이 필요한 복지사각지대 4가구를 직접 발굴해 추진하게 되었다.

협의체는 집안 구석구석 대청소를 하는 동시에 노후된 주방가구를 교체하고 색 바랜 벽지와 장판 등을 새것으로 교체하는 등 홀로 생활하는 어르신이 한층 깨끗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보금자리 조성에 힘을 쏟았다.

박상도 위원장은“깨끗하게 정리된 집에서 설 명절을 보낼 어르신을 생각하면 감사한 마음과 보람을 느낀다”며“소외된 이웃에게 관심을 가지고 따뜻한 사랑 나눔 실천이 계속 이어질 수 있도록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