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시장 김충섭)는 17일, 부항면 희곡리와 구성면 임평리를 잇는 리도207호선 도로확장사업에 대한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본 도로사업은 부항면 희곡리에서 구성면 월계리를 잇는 연장 720m의 도로를 폭 6.5m로 개설하는 공사로 이번 공사로 두 마을간 농기계는 물론 차량통행이 가능해 상당한 불편이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이날 주민설명회에서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로 대면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지역주민들의 적극적인 관심으로 철저한 방역 조치를 통해 개최되었으며,

설명회에 참석한 주민들은 사업일정 및 보상추진 등에 대해 궁금한 사항을 질의하였고, 이에 도로철도과 담당팀장은 답변을 통해 주민들의 애로사항을 해소하고 아울러 주민 의견수렴을 통해 도로사업 추진 시 반영 가능한 사항은 적극 반영 하겠다고 말하였다.

시 관계자는 주민편의를 위한 도로사업 예산이 어렵게 마련된 만큼 주민들의 적극적인 보상협의를 당부하였고, 시에서도“사업시행과 관련한 보상절차 등의 사전행정절차를 최대한 빨리 진행하여 사업을 조기착공해 지역주민들의 삶의 질 개선 및 지역발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