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부들이 교동 연화지에서 연대와 연밥 제거작업을 펼치고 있다.

새봄을 맞아 연화지를 찾는 시민들에게 쾌적하고 깨끗한 도시 환경을 제공하고자 대대적인 환경정비를 실시한다.

2020년 김천8景에 선정된 교동연화지변 벚꽃길은 유서깊은 봉황대를 배경으로 빼어난 경관을 자랑하며 대내외적으로 각광받는 명소로 벚꽃 개화시 많은 사람들이 찾고 있다.

연화지 전체 면적은 23,760㎡로, 4~5년 전부터 연꽃대 및 연밥이 수면을 뒤덮고 있어, 연화지 수질 개선과 벚꽃이 피는 시기에는 수면에 투영되는 아름다운 경관 창출을 위하여 2주간 인부를 투입, 마른연대 및 연밥 제거작업을 실시한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현재 장기화된 코로나19로 많은 시민이 지쳐가고 있는 상황에 시민들에게 우울감을 떨칠 수 있도록 벚꽃 개화시기에 맞춰 교동연화지 내 경관조명을 설치할 예정이며, 교동연화지를 찾는 방문객들이 마스크 착용 등 코로나19 예방 수칙을 준수해주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