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의 교육발전과 글로벌 인재육성을 위해 김천교육지원청 마숙자 교육장이 김천시인재양성재단(이사장 김충섭)에 장학기금 삼백만원을 기탁했다.

김천교육지원청 마숙자 교육장은 25일 지난 40년간 몸담았던 교직생활을 떠나는 퇴임식에서“지역 학생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적은 금액이지만 마음은 항상 김천 교육과 함께 하고 있다며 김천지역 인재 육성을 위해 써 달라며 장학기금을 기탁하게 됐다”고 말했다.

김충섭 이사장은 “마숙자 교육장은 항상 지역 학생들을 돌보기에 여념이 없으셨을 뿐 아니라, 김천 교육 발전에도 힘쓴 훌륭한 교육자이시고, 교직생활을 떠나시면서도 지역의 후학들을 위해 소중한 마음을 장학기금으로 기탁하여 주시니 정말 감사 드린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마숙자 교육장은 평소 온화한 인품과 따뜻한 감성을 가진 여성 리더로써 교육 가족과 학생들을 살피고 지역 학생들의 아픔을 보듬는 교육자로서의 도덕성을 두루 갖춘 교육장이라는 평가를 받아 왔다.

김천시인재양성재단 장학기금은 단체, 출향인, 기업체, 공공기관 등 많은 시민들의 관심과 협조로 현재까지 장학기금이 212억7천2백만원이 조성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