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시장 김충섭)에서는 전 시민의 집단면역 형성을 통한 코로나19 종식 및 일상생활의 복귀를 위하여 코로나19 전담병원 의료진 및 만 65세미만 요양(시설)병원 종사자·이용자을 대상으로 2월26일 보건소에서 첫 접종을 시행하였다.

2월26일 처음으로 시행한 예방접종 대상자는 지난 2월 초 사전 조사를 통해 접종에 동의한 사람들에 한하여 진행되었으며, 김천시 1차 접종대상자 총 1,918명 중 1,774명(동의율 93.3%)에 해당된다.

보건소에서는 안전한 접종을 위하여 2월25일 늦게까지 사전연습 등을 통하여 접종에 차질이 없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였으며, 많은 사람들의 기대 속에서 2월26일 접종을 시행했다.

첫 접종대상자로 신청한 관내 요양시설인 우리요양원외 2개소, 20명을 대상으로 ➀신청자확인, 발열체크 ➁문진표작성 ➂의사예진 ➃접종 ➄접종 후 이상반응 관찰 등 5단계를 거쳐 접종을 실시하였으며 접종 후 20분간 관찰하는 중간에도 발열 체크, 이상반응 및 주의사항에 대하여 교육을 실시하였으며 직원이 상시 모니터링을 하였다.

이날 첫 접종에 참여한 자는 “코로나19 예방접종에 김천시 1호로 참여하게 되어 약간은 긴장이 되면서도 빠른 면역 획득으로 마음 놓고 요양시설 이용자들에게 최선을 다하는 날이 왔으면 좋겠다.”며 코로나 이전 생활로의 복귀에 기대감을 보였다.

한편 이날 접종 현장을 방문한 김충섭 시장은 “첫 접종을 맞은 대상자에게 첫 접종자로 참여하여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혹시 접종 후에 일어날 수 있는 이상증세는 없는지 살피고, 이상증세가 있을 경우 반드시 보건소로 연락하여 주시기 바라며, 접종 후에도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 마스크 착용” 등을 실천하여 줄 것을 당부하였다.

한편 아스트로제네카 백신 접종의 경우 8~12주 간격으로 2회 접종을 실시하며, 2월26일 접종자의 경우 4월 26일 이후 2차 접종을 실시하게 된다.

이후 접종 일정은 코로나 19 예방접종은 백신 공급에 따라 전 시민을 대상으로 접종순위에 따라 접종참여를 안내하며, 사전 예약을 통해 관내 41개 접종위탁기관, 접종센터 등을 통하여 접종을 시행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