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시장 장세용)는 지난 3일 오전 9시 시청 국제통상협력실에서 진미동 투신 사고 당시 아동의 생명을 구조한 신태종 씨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

사고 장소 인근 건물에서 식당을 운영 중인 신 씨는 지난 2월 24일 15시경 비명소리를 듣고 주저 없이 달려 나가 건물 밑으로 추락하는 아동을 손으로 받아내어 구조하였다.

이에 구미시는 자신의 목숨이 위험한 상황에서도 이웃의 어려움을 외면하지 않고 살신성인의 자세로 타인의 생명을 구한 신태종 씨의 선행에 대하여 감사의 마음을 담아 패를 수여하고 그 공로를 널리 알리기로 하였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신속하고 용감한 판단으로 소중한 생명을 지킨 신태종 씨의 용기에 경의를 표하며, 사회복지망을 더욱 촘촘히 강화하여 안전하고 행복한 구미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