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시장 김충섭)는 지난 4일 농업기술센터 소강의실에서 김천시 먹거리 종합계획인 푸드플랜 수립과 관련 참여주체 20명을 대상으로 푸드플랜의 이해 및 푸드플랜의 효율적 운영을 위한 거버넌스 정의 및 역할, 타시군의 푸드플랜거버넌스 운영사례에 대한 설명회를 개최하고, 참여자들의 의견을 듣는 시간을 가졌다.

김천시는 작년 농림축산식품부의 국비사업인 지역단위 푸드플랜 수립 지원 대상 지자체로 선정되어 올해 7월까지 우리지역 농식품 생산․유통․소비 실태를 조사 분석하여 김천시 여건 및 특성에 적합한 먹거리 종합계획인 푸드플랜 수립을 추진중에 있다.

김천에서 생산된 신선하고 안전한 농산물을 김천시민이 소비하는 지속가능한 먹거리 선순환체계를 만들어가는 것이 바로 이 푸드플랜이며, 성공적인 푸드플랜 추진을 위해 관련 주체들의 참여 및 협력 네트워크 구축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푸드플랜거버넌스(먹거리위원회)는 생산자, 소비자, 시민단체, 행정 등이 참여하여 협의와 조정을 통해 먹거리 정책, 사업 등을 기획하고 추진하는 협의체 기구로서 각 분야의 다양한 의견수렴, 정기적인 모니터링과 피드백 등이 요구되어진다.

김병수 농식품유통과장은 “김천시는 푸드플랜 수립을 시작으로 중소농에게는 안정적인 소득을 보장하고 시민들에게는 안전하고 신선한 먹거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행정지원을 이어나갈 계획이니 거버넌스 참여주체들의 다양한 의견 교류와 유기적인 협업을 당부드리며, 지속가능한 농업, 건강한 도시를 실현해 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