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면 새마을협의회(회장 정재식,부녀회장 이연옥)는 관기리에서 중산리까지 펼쳐진 개나리꽃 방천길 3km를 정비하였다.

이른 아침부터 새마을협의회원 30여명은 개나리꽃 방천길 정비에 참여하여 겨울을 지나면서 추위로 죽거나 칡넝쿨에 싸여 자라지 못한 개나리꽃 1,000본을 보식하고 정리하여 개나리꽃이 만개할 봄을 준비하였다.

새마을협의회 회원들은 “구슬땀을 흘려준 회원들에게 감사드리고 회원들간 화합을 다지는 좋은 기회가 되었으며 곧 피어날 개나리꽃 방천길 전경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원용 대덕면장은 “대덕면을 찾는 방문객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함으로써 사람들을 머물게 하고 다시 찾도록해야 지역경제가 활성화 될 수 있다”라며 “개나리꽃 방천길 가꾸기 등 주변 환경개선을 위해 꾸준히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