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우전자 한사랑회(회장 최인규)는 29일 구미시청 국제통상협력실에서 회원들이 십시일반 모은 200만원을 구미희망더하기사업에 사용해 달라며 성금을 기탁했다.

한사랑회는 산동읍에 소재한 휴대폰ㆍ자동차부품 제조ㆍ판매업체인 덕우전자(사장 이준용, 우수택)의 임직원 239명으로 구성된 봉사단체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주위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관심을 가지고 나눔을 실천해 주신 것에 대하여 감사드리며, 여러분들의 마음을 담아 사회적 약자들이 배제되지 않고 소외됨 없는 포용적 복지도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전했다.

「구미 희망더하기 사업」은 법적 제도권 밖 위기가구에 대해 지역사회 자원을 연계하여 생계ㆍ의료ㆍ주거ㆍ고용 등 필요한 서비스를 현금, 현물뿐만 아니라 재능기부까지 맞춤형으로 지원함으로써 촘촘하고 빈틈없는 복지안전망을 구축하는 구미시만의 특화된 복지시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