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군은 지난 3일 교육문화회관에서‘제11기 청소년 기자단 발대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 이날 발대식은 기자단 활동방향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기자단으로서의 화합과 결의를 다지기 위해 마련됐다.

제11기 청소년 기자단은 칠곡지역 중·고교 학생 중 교육과 군정 전반에 대한 관심과 의지를 가진 청소년 7명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올 연말까지 △코로나로 인한 변화된 학교생활 및 동아리 활동 관련 기사 작성 △변화하는 청소년 정책 취재 △청소년 행사 취재 및 인터뷰 △청소년 관련 캠페인 취재 △칠곡군 주최 축제 및 각종 행사 취재 △언론사 방문 △카드뉴스 제작 등의 다양하고 창의적인 취재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기자단 활동의 성과는 칠곡군청 공식 SNS와 소식지를 통해 주민들과 공유하며 청소년과 지역사회의 다양한 이야기를 담아낸 신문을 발간할 예정이다.

청소년 기자단 반장 최예원(순심여고·2)양은“또래 친구들과 칠곡군에서 일어나는 다양한 일을 전달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되어 기쁘다”며“앞으로 청소년의 문화를 알려 깊게 벌어진 세대의 간극을 줄이는 역할을 하고 싶다”는 당찬 포부를 밝혔다.

백선기 칠곡군수는“기자단 활동을 통해 군민들에게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고 소통 창구로서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며“앞으로 지역 청소년이 공동체 의식을 함양하고 건강한 지역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