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대표 김근하, 노은석)는 지난 2일 김천시청을 방문해 지역 저소득층 후원을 위한 천사박스 100개(250만원 상당)를 전달했다.

천사박스는 라면, 고추장, 김, 소금, 치약 등 12종의 생필품으로 구성되어 지역 내 저소득 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

이날 전달식에 참석한 노은석 대표는 “천사박스를 통한 행복나눔 캠페인으로 우리의 작은 정성이 김천의 행복한 내일을 위한 희망의 씨앗이 되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매번 잊지 않고 우리 지역 이웃을 위한 물품 후원에 감사드리고 도움이 필요한 곳에 잘 전달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편, 김천시 개령면에 위치한 ㈜미래는 자동차 배터리케이스 등 자동차부품 전문 제조 업체로 매년 김천시와 개령면에 이웃돕기 후원물품을 기탁하고 있으며, 지난 2월 ‘이달의 기업’으로 선정 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