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30일 정식 출범, 5월 1일 본격운영 — 연말 시립추모공원, 부항면 생태체험마을 추가 운영

김천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김재광)은 20일 김천실내수영장 3층 공단본부 회의실에서 공단 창립 후 처음으로 신규직원 임용식을 개최했다.

신규직원 임용식은 코로나19 상황을 반영해 최소 인원 참석 및 발열검사와 마스크 착용 등 생활 속 거리두기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임용장 수여, 축하 꽃다발 전달, 이사장 축하 인사, 기념사진 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임용된 직원들은 지난달 직원 공개채용에 최종 합격한 직원들로 경력직 5명(행정 4명, 기술 1명), 신규직 7명(행정 4명, 기술 3명) 이며 이들 12명은 임용식을 마친 후 직무 및 기본 교육을 받고 신속히 부서로 배치돼 사명대사공원과 실내수영장 등 시설운영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김천시 시설관리공단은 오는 4월 30일 정식 출범하여 5월 1일부터 김천시에서 인계된 시설(실내수영장 등 4개소)을 본격 운영하게 되며, 올 연말 준공 예정인 봉산면 시립추모공원, 부항면 생태체험마을을 추가로 인계받아 운영할 계획으로 추가 사업장에 대해선 올 연말 20여명 신규직원을 추가로 채용할 예정이며 업무직 포함 총 60여명의 정원으로 공단을 운영할 계획이다.

김재광 이사장은 “이번에 채용된 공단 직원들 모두 공단 창립 맴버라는 자부심을 가지고 지역발전과 시민복리증진을 위해 힘써주길 바란다.”면서 “시민 모두에게 행복을 주는 일류 공기업이 되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