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소방서는 10일 18시 40분경 김천시 지좌동 소재 아파트 복도에서 발생한 화재에서 동네주민과 경비원이 비치되어있던 소화기로 초기 진압하여 피해를 최소화한 사례가 있다고 밝혔다.

동네주민 홍○○씨(남,47세)는 아파트 계단실에서 발생한 화재로 인해 열기가 많이 올라오는 것을 확인하고 즉시 119에 신고하고 주변의 사람들을 대피시킨 후, 경비원과 함께 소화기를 사용하여 신속하게 자체 진화하였다. 소방대원들이 도착하였을 때에는 초기 진화 완료 된 상태였으며 소화기를 사용한 신속한 진화 덕분에 아파트 전체로 연소 확대를 막을 수 있었다.

소화기는 주택용소방시설 중 하나로, 초기진화에 있어 ‘소방차 한 대의 위력에 버금간다.’라고 말해도 과하지 않을 정도로 중요한 기초 소방시설이다. 김천소방서에서는 연중 주택용소방시설을 다양한 방법으로 꾸준히 홍보 중에 있다.

박종민 예방안전과장은 “김천소방서에서는 앞으로도 모든 주택에 소화기 및 주택용 화재감지기를 보급하는 홍보를 지속적으로 하겠다.”며 “화재로부터 안전하고 안심하는 안전 환경을 조성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