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시장 김충섭)는 지난 10일 지례면 상부삼거리 다목적광장에 도로명주소를 생활화하고, 김천을 찾는 관광객들이 야간에도 목적지를 쉽게 찾아갈 수 있도록 LED 조명 멀티도로명판을 설치했다.

이번에 설치한 LED 조명 멀티도로명판은 태양열과 풍력을 이용한 하이브리드형 친환경 멀티도로명판이다.

또한, 멀티도로명판은 도로명 외에도 김천의 관광지인 지례장터, 부항댐을 표기하여 이정표 역할 뿐만 아니라 김천관광인프라 조성에 기여, 지역경제의 활성화 및 미래지향적인 도시환경을 실현하고자 했다.

장성윤 열린민원과장은 “LED 조명 멀티도로명판은 도로명주소의 다방향 안내 및 야간 이용자에게도 방향을 쉽게 안내함으로써, 도로명주소의 활용도 제고 및 홍보에 효과적이다. 앞으로도 적극적인 도로명주소의 생활화를 위하여 최선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