율곡동 새마을부녀회, 아이스팩 세척·소독작업 실시

김천시 율곡동(동장 이우문)에서 지난 11일 오후 새마을 부녀회(회장 이서현) 회원 10여명이 참여해 아이스팩 세척 및 소독작업을 실시했다.

율곡동 부녀회가 추진하고 있는 아이스팩 수거 재활용 사업은 코로나 19로 신선식품 배달이 급증하면서 늘어난 아이스팩이 가정내 냉동실 애물단지로 처지곤란해지고, 1회 사용 후 버려지는 아이스팩으로 인한 환경문제가 대두됨에 따라 생활폐기물 감량 및 자원 순환 운동을 실천할 계획으로 지난해 10월부터 사업이 시작됐다.

현재 월 1,000개 이상의  아이스팩이 지역 주민들로부터 수집되고 있으며, 율곡동 새마을 부녀회원들의 정기적인 봉사로 세척, 소독 및 건조 작업을 거친 후 지역 내 수요 업체와 주민들에게 공급 재사용됨으로써 사업이 순조롭게 추진되고 있다.

현재까지 총5,000여개의 재활용 아이스팩이 수거되어 율곡동 소재 지앤유 미소지움 업체와 구성면 소재 전통주 제조업체인 배금도가, 커피빵 제조업체인 (주)알앤알코리아에 전달되어 재사용되었으며, 행정복지센터 현관 아이스팩 함을 통해 율곡동 주민은 물론 김천시민 누구나 깨끗한 재활용 아이스팩을 연중 상시 이용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이서현 부녀회장은 “아이스팩은 생활에 편리를 주지만 환경에는 치명적이다. 본 사업이 성공적으로 정착되어 환경보호는 물론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이우문 율곡동장은 “환경보호와 생활 쓰레기 감량에 기여하는 아이스팩 수거 재활용사업이 율곡동 부녀회원들의 참여와 봉사로 모범적인 자원순환 사례가 되어 지속적으로 확대되어 나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3월 첫 아이스팩 세척을 시작으로 4회째 세척·소독작업을 실시한 이날은 현대HCN 새로넷방송(구미)에서 촬영을 나와 율곡동 부녀회의 아이스팩 수거 재활용사업 취재와 아이스팩 세척·소독작업 현장을 담았으며, 5월 14일 8시 30분에 방영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