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관내 사회적 경제기업·청년CEO 업체에서 ‘가정의 달 선물꾸러미’ 주문 판매를 진행한다.

이번 판매 행사에는 사회적기업 4개소, 마을기업 1개소, 협동조합 3개소, 청년CEO 9개소, 총 17개 기업이 참여한다. 직접 생산한 수제 디저트, 방역용품, 화장품, 꽃차, 김천시에서 생산된 농산물 가공품 등 60여종의 다양한 선물 제품과 서비스들을 김천 시민들에게 판매한다.

사회적 경제기업·청년CEO 업체들이 참여하는 선물 판매 행사는 지난 추석과 설 명절에 시청 직원 및 관련 공공기관 등을 대상으로 진행하였던 바 있다. 해를 거듭할수록 관심과 판매량이 늘어남에 따라 이번에는 김천 시민들에게까지 주문 판매 행사를 넓혔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이번 주문 판매 행사가 관내 사회적경제기업과 청년CEO 생산 제품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판로개척의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이 기회로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상생하는 분위기를 조성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