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증산면사무소(면장 김명환) 직원들은 14일 코로나19 위기와 농촌인구 감소로 농번기 인력부족을 겪고 있는 증산면 수도리 과수 재배농가를 방문해 농촌일손돕기에 나섰다.

이날 농촌일손돕기는 정보기획과 직원과 더불어 20여명이 참여해 사과 알솎기 작업을 도왔으며,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마스크 상시 착용,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 등 방역지침을 철저히 지키면서 작업을 진행하였다.

농가주는 “코로나19로 인력이 부족해 일정을 감당하기 어려웠는데, 정보기획과 및 증산면사무소에서 바쁜 업무에도 적극적으로 도와줘 큰 도움이 되어 너무 감사하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