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는 환경자원화시설 화재 대비 해평119안전센터, 구미화학재난합동방재센터 등과 함께 합동소방훈련 실시하고 있다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27일 오후 2시 환경자원화시설 매립장에서 화재 발생 대비 초동 대응 능력을 배양하기 위한 합동 소방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 날 훈련은 환경자원화시설 자위소방대와 해평119안전센터, 구미화학재난합동방재센터 내 구미119화학구조센터 등 4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훈련의 주요 내용으로는 ▲자위소방대 초동대처 훈련 ▲소방인력 도착 전 자체 소방시설을 이용한 화재 진압 ▲화재 대응 비상연락체계 구축 등이었다.

우리시는 지난달 매립장 화재 발생 이후, 화재 재발 방지를 위해 매립장 내에 옥외 소화전 및 80톤 규모의 소화용수 저수조를 추가 설치하였으며 초동대응을 위해 구미화학재난합동방재센터와 화재진압 비상연락망을 구축하는 등 다양한 후속 대책을 수립해왔다. 장재일 자원순환과장은 “실제상황 같은 훈련으로 화재 발생 시 초기 화재 대응능력을 향상시키는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도 정기적인 소방훈련과 예방활동을 실시하여 안전한 환경자원화시설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