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지문화공원과 직지사 경내에서
(한길뉴스 박원진 기자) =

30일 김천시생활개선회(회장 정영숙)가 회원 2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직지문화공원과 직지사에서 운수암까지 대대적인 자연보호활동을 실시했다.
행사에 앞서 “자연보호 실천다짐 결의”를 통해 합성세제류사용과 음식물쓰레기를 줄이고 쓰레기분리수거를 생활화하며 “맑은 공기, 푸른 강산 보호”에 앞장서기로 다짐했다.
캠페인에 직접 참여함으로써 환경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자연보호의 중요성을 다시 한번 생각하고, 김천지역 발전의 획기적인 전기가 될 공공기관 · 혁신도시유치와 성공적인 전국체전을 위해 회원모두가 주인의식을 갖고 합심단결하기로 의식을 결집했다.
한편, 전정숙 농업기술센터소장은“조상으로부터 물려받은 우리의 강산을 아름답고 쓸모 있게 가꾸어서 후손에게 물려주기 위해 자연보호를 생활화 하자”고 생활개선회원 모두의 적극적이고 지속적인 관심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