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회장기 전국대학실업배드민턴연맹전 금3, 은3, 동3

김천시청 배드민턴단(단장 오종환)이 지난 「제63회 전국여름철종별배드민턴선수권대회」에 이어 참가한 「2020 회장기 전국대학실업배드민턴연맹전」에서 또다시 메달을 휩쓸며 이 대회의 정상에 올랐다.

지난 11. 11 ~ 11. 18까지 충북 제천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이 대회에서 혼합복식, 여자복식, 남자복식, 여자단식, 여자일반부 단체전에서 금메달 3개, 은메달 3개, 동메달 3개 총 9개의 메달을 휩쓸었다.

혼합복식 고성현·엄혜원 선수는 최현범(광주은행)·윤민아(전북은행)조를 2-0(21:16, 21:17)로 제압하고 우승하였고, 여자복식 장예나·정경은 선수는 같은팀 엄혜원·김민지조를 상대로 2-0(21:16, 21:15)로 우승하며, 2개 대회 연속 우승을 차지하였다. 남자복식 나성승·왕찬조는 당진시청 유연성· 김휘태조를 2-1(18:21, 21:16, 21:10)꺾고 우승을 차지하며, 지난 대회 준우승의 아쉬움을 날려버렸다.

이밖에도 여자단식 박가은 선수 2위, 여자복식 엄혜원·김민지조 2위, 혼합복식 최종우·정경은조 3위, 왕찬·장예나조 3위, 남자복식 고성현·최종우조 3위, 여자일반부 단체전에서 2위를 하며 다시 한 번 김천 배드민턴의 위상을 드높였다.

김충섭 시장은 “두개 대회 연속 우수한 성적을 거둔 선수들이 자랑스럽고 고생많았다.”며, “국가대표 선발전 등 앞으로 남은 대회에서도 부상없이 기량을 마음껏 발휘하여, 김천 체육의 위상을 드높여 주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