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길뉴스 신종식 기자) =

김천시가 주최하고 지례면 발전협의회(회장 김현구)가 주관한 ‘제8회 산내들 한여름 밤의 음악회(부제 달, 별, 바람과 함께 하는 아주 특별한 음악회)’가 지난 9일 저녁 8시부터 산내들공원 야외공연장에서 주민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되었다.

올해는 김천시 승격 70주년을 1주일여 앞두고(1949.8.15.승격) 개최된 음악회라서 그 품격과 취지에 한층 의미를 더하는 자리가 되었다. 이날 음악회에는 이강창 김천부시장, 송언석 국회의원, 김세운 김천시의회 의장 등 많은 내빈이 참석하여 주민들과 함께 했다.

식전행사에서 색소폰 연주, 김천시립국악단의 대북 공연, 지례면 라인댄스 회원의 공연을 시작으로 ‘김샘’으로 유명한 방송인 김홍식, 국민가수 ‘남진’을 필두로 황진이로 유명한 ‘전미경’, 김천홍보가수 ‘보나’, 지역가수 ‘채리나’, ‘정은교’, ‘채명’ 등이 출연해 신나는 공연으로 주민들의 흥을 돋우었다.

또한 공연 중간중간 무선청소기, 32형 TV, 압력밥솥 등 경품추첨을 통해 관람객들의 관심도와 참여를 높였다.

김현구 지례면발전협의회장은 “무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많이 참석해주신 시민들과 음악회 준비에 애쓰신 많은 분들께 감사하다. 열대야로 습했던 공기가 음악회 참석하신 분들의 열기로 다 마른 것 같다. 앞으로도 주민들에게 힐링의 시간이 되는 음악회를 개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로 8회를 맞은 산내들 한여름 밤의 음악회는 시민 모두가 동참하여 화합하고 지역 주민의 결속을 다지고 마을 상호간 유대 강화로 지역사회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개최된 행사로 매년 8월 초에 개최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