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변, 조각, 안산공원에 설치 가동 (한길뉴스 박원진 기자) =

김천시(시장 김충섭)가 본격적인 폭염에 대응해 쿨링포그를 설치,폭염저감시설의 확대 가동에 들어갔다.

시는 올 여름 무더위를 대비해 지난5월 폭염대응 종합대책을 마련하고, 5월20일부터9월30일까지를 폭염 대책기간으로 정하여 폭염 대응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김천시는8월부터 시작될 본격적인 폭염에 대응하기 위해 관내 원도심 및 혁신도시에그늘막62개소를 설치해 사용하고 있으며,무더위쉼터290개소 운영,폭염 대응 사전예방을 위한 행동요령 포스터 읍ㆍ면ㆍ동 배부,마을 음성통보시스템을활용한 안내,홍보용 부채 배부,도로면 온도 저감을위한살수차 운영 등을 시행하고 있다.

또한,김천시는 시민들이 가장 많이 찾는 공원3곳(강변공원,조각공원,안산공원)에 쿨링포그를 설치하여 가동을 시작했다.

올해 처음 설치된 쿨링포그는 정수 처리된 수돗물을 노즐로 분사해 주위 온도를3℃~5℃정도 낮추고 미세먼지를 저감해 주는 친환경 장치이다.

김충섭 김천시장은“8월부터 폭염이 본격적으로 시작하여 당분간 지속될 것이라는 예보가 있는 만큼 시민들이건강한 여름을 날 수 있도록 시에서도 더욱더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