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나는 물놀이장에서 더위 날려 보내요 (한길뉴스 박원진 기자) =

구미시(시장 장셍용)가 지난달31일부터 지역주민을 위해 안전하고 신나게 즐길 수 있는 도심 속 물놀이장‘찾아가는 도심 속 물놀이 페스티벌’을 운영해 불볕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올여름에 구미 시민들에게 시원한 선물이 되고 있다.

물놀이장은 대‧소형2개의 에어풀장과 워터슬라이드 등의 놀이기구와 더위를 피할 수 있는 휴게공간,음수대 얼음물 제공 등 편의시설을 갖춘 도심 속 물놀이장으로 여름방학을 맞은 어린이들과 무더위에 지친 지역주민들로 연일 붐비고 있다.

인동동 참빛공원,산동 인덕초등학교,도량동 소담공원에서 운영된 도심 속 물놀이 페스티벌 첫날, 500여명의 시민들이 물놀이 체험장을 이용하였으며 동네 가까운 곳에서 편안하고 안전하게 즐길 수 있어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

도심 속 물놀이 페스티벌은 폭염기간7월31일부터8월9일까지10일간, 10시부터16시까지 개소당2일씩 운영될 예정이다.

물놀이 페스티벌 행사장을 찾은 김상철 부시장은 폭염 속에서도 헌신적으로 봉사 중인 자원봉사자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고“앞으로도 주민의 욕구에 맞는 서비스를 찾아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교육문화·체육·복지 등의 분야에서 소외됨 없는 포용적 복지도시를 만들어 가겠다”고 했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민선7기의‘희망을 키우는 복지’특화된 복지 시책으로‘찾아가는 도심 속 물놀이 페스티벌’을 운영해 물놀이 시설을 찾기 어려운 지역을 중심으로 읍면동 수요조사 후 물놀이 체험장을 운영하고 있으며43만 시민 모두가 잘 사는 안전하고 행복한 도시 건설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