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일부터 20일 신청 접수(한길뉴스 박원진 기자) =

김천시(시장 김충섭)가 관내 농촌지역으로 이주한 귀농인들의 성공적인 정착을 돕고 지역주민과의 소통으로 안정적인 농촌 생활을 위해 제22기 영농기초(귀농)과정을 개설 오는19일 월요일부터20일 화요일까지 선착순으로 접수를 실시한다.

교육생 모집대상은 김천시 귀농 예정자를 포함한5년 미만 영농 기초단계의 농업인,그리고 귀농에 관심 있는 일반인들(위 사항에 해당되지 않는 신청자 후순위 선발)도 신청이 가능하며,모집인원은50명이다.

교육과정은 농약PLS에 대한 이해,토양검정의 이해,농기계 이론 및 실습,작목별 소그룹(4~5명)현장교육,선배농가 탐방 등 다양한 귀농교육 프로그램으로8월30일부터11월22일까지12주, 70시간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영농기초(귀농)교육 과정’은2009년부터 매년 실시해 현재까지21기, 934명의 수료생을 배출하였고 매년 상․하반기2과정 운영해 오고 있으며 귀농인들로부터 좋은 호응을 얻고 있는 교육이다.

최영덕 농촌지도과장은“기초적인 교육을 받고 정확한 정보를 공유하는 것이 시행착오를줄이고 안전한 영농정착에 도움이 될 것이고 제2의 인생을 시작하는데 큰 보탬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자세한 안내는 김천시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 공지사항 또는 농업기술센터(농촌지도과)기획귀농(☎421-2567)으로 문의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