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길뉴스 신종식 기자) =

김천시는 16일부터 10월 31일까지 만19세 이상 성인 900명을 대상으로 ‘2019년 지역사회건강조사’를 실시한다. 2008년부터 시작된 지역사회건강조사는 「지역보건법」에 따라 지역주민의 건강실태를 파악하기 위해 전국 255개 보건소에서 일제히 진행한다.

조사는 흡연여부, 신체활동, 구강건강, 정신건강, 예방접종 등 21개 영역 211개 문항 설문조사및 체중과 신체계측 혈압측정등으로 이루어지며, 설문 응답은 본의 동의하에 진행되고 조사를 통해 얻은 개인 정보는 통계용으로만 활용되므로 개인을 구별 할 수 있는 정보는 발표되거나 공개되지 않는다.

손태옥 김천시보건소장은 “본 조사는 주민들의 실질적인 참여를 통해 이뤄지는 건강 통계로 보건사업 기획과 신규사업 추진 등을 위한 소중한 자료로 쓰인다”며 “조사원이 방문했을 때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