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관기관 합동으로 기업과의 소통의 장 마련
화학사고 대응능력 향상으로 시민의 불안감 해소
(한길뉴스 박원진 기자) =

구미시(시장 장세용)가14일 오후3시 한국산업단지공단2층 대회의실에서 구미경찰서,구미소방서,구미화학재난합동방재센터,한국산업단지공단,한국가스안전공사,유해화학물질 취급사업장 등 유관기관과 기업체가 참여한 합동간담회를 개최했다.

최근 예상치 못한 공장화재 및 염소가스 누출사고에 따른 시민 불안감이 매우 큰 만큼 이번 간담회를 통해 화학사고 사전예방 및 대비‧대응방안을 강화하고자 유관기관 합동으로 기업과의 소통의 장을 마련했다.

유해화학물질 사고 발생시 현장지휘 체계정립,기관별 임무와 역할,대응절차,화학사고사례 공유 등을 안내하고 사고시 초동대응 절차와 해결방안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했다.

장세용 구미시장은”화학사고는 짧은 시간에 주변 지역으로 확산되어 큰 인명피해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사고예방을 위한 각별한 주의와 노력이 필요하다”면서“앞으로 화학사고 예방‧대응 능력 향상으로 시민의 불안감 해소와 안전하고 행복한 참 좋은 변화가 일어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