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이 다가치, 다함께, 다 좋은 ‘산동면 쌍용예가 다다다 평생학습마을’
(한길뉴스 신종식 기자) =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19일 오후 5시 산동면 쌍용예가 더파크 아파트에서 마을주민 및 관계자 등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모두의 평생학습마을’ 지정 현판 제막식을 가졌다.

본 제막식은 마을 내 학습동아리 축하공연, 마을 만들기 추진경과 보고, 현판 제막으로 이루어졌으며, 특히 주민들의 마을 합창 공연과, 그 간의 평생학습마을 사업을 통한 학습 결과물 전시전은 참석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향후 마을 내 주민 마을활동가 양성, 마을주민 학습 기부, 마을 책 발간, 평생학습마을 축제 등으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나갈 계획이다.

‘모두의 평생학습마을’은 마을 주민 누구나 가르치고 배울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평생학습을 통해 지속발전 가능한 공동체를 만들어가는 ‘공유도시 다함께 프로젝트’ 공약의 일환으로 추진되고 있으며, 올해 형곡동 금호어울림 포레 ‘나누자 평생학습마을’과 함께 활발히 운영되어지고 있다.

행사에 참석한 장세용 구미시장은 “이제는 지역사회의 문제와 발전에 있어 관 주도가 아닌 민 주도, 지역주민 주도의 사회가 되어야 한다. 그 과정에 평생학습은 주민역량을 강화해 나가는 가장 중요한 수단이며, 평생학습마을 공동체는 지역사회를 발전시켜나가는 하나의 방법이 될 것이다.” 라고 말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