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정과, 율곡동 합동영치에 나서다.(한길뉴스 박원진 기자) =

김천시(시장 김충섭)가 지난27일 율곡동 소재 아파트 및 주요사거리와 차량밀집 지역에서 자동차세 및 차량관련과태료를 상습 체납한 차량에 대하여 김천시 세정과와 율곡동사무소 직원이 일제영치를 위해 야간 합동단속에 나섰다.

이번 단속 대상차량은 자동차세2회 이상 체납 또는 차량관련 과태료30만원 이상 체납차량과 소유자와 점유자가 다른 체납된 대포차량을 중점적으로 실시했다.

이번 단속에서 적발된 체납자는 체납액을 납부하여야만 번호판을되찾을 수 있다.그럼에도 체납액을 납부하지 않은 차량과 대포차는압류 및 소유자(또는 점유자)에게 인도명령을 하게 되며 명령불이행시차량은 강제견인 및 공매처분을 통해 체납액에 충당하게 된다.

김경희 세정과장은 시 승격70주년을 맞아 추진하고 있는“Happy Together김천”친절·질서·청결운동과 관련 우리 모두가 행복한 김천이 되기 위해서는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지속적으로 추진 되는 체납세 징수에도 적극적으로 협조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