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품 없는 풍성한 추석 명절 위해 선물세트 중점 점검 (한길뉴스 박원진 기자) =

김천시(시장 김충섭)가 추석 명절을 앞두고 다양한 선물세트가 출시되어 나올 것으로예상됨에 따라 대형매장을 대상으로 오는28일부터9월11일까지 과대포장 집중 점검을 실시한다.

이번점검은 주류와 식품류,화장품류,건강기능식품류,잡화류 등 선물세트를대상으로 포장횟수·포장재질·포장공간비율 준수 여부, PVC포장재사용 여부를 점검할 계획이다.

시는제품의 포장재질과 포장방법에 대한 간이측정방법에 따라 과대포장 의심품목으로 인정된 제품은 포장검사명령으로 전문기관의 검사 성적서를제출토록 하고이를 이행하지 않거나 위반할 때에는3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할 방침이다.

한편,포장검사시스템에 접속하면 과대포장검사를 통과한 제품에 한해포장검사성적서가 공개된 안전한 선물세트 제품을 확인해 보는 것도 가능하다.

시관계자는“시민들이 과대포장으로 인하여 피해를 입는 경우가 없도록 점검할 계획이며,유통업체에서도 포장 단계부터 적정포장으로 폐기물을 억제하려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