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의 반도체이자 미래산업의 핵심인 이차전지 발전방향 제시(한길뉴스 박원진 기자) =

구미시(시장 장세용)가27일 구미전자정보기술원 주관 이차전지·차세대 전지기술 개발 세미나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산·학·연·관 및 관계자50여명이 모인 가운데▲이차전지의 개요▲이차전지 산업·기술동향▲차세대 전지기술 동향▲이차전지의 지역R&D정책비전 제시 등 이차전지 기술·산업의 미래 발전방향을 모색했다.

환경규제 및 전기차 보급 지원으로 인하여 전기차용 이차전지 시장이 급성장하고 있다. ‘19년 전기차용 이차전지 시장은 이차전지 전체의55%규모를 차지하며,이는’18년 모바일용 시장을 추월하고 있는 추세이다.

최근LG화학 이차전지 양극재 생산공장이 구미시에 유치되면서 기존 구미지역의 이차전지 소재산업과 연관된 기업 등에 어떠한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을지,이번 세미나를 통하여 향후 이차전지의 사업성 등 업계의 기대감이 고조되는 분위기였다.

장세용 구미시장은“이차전지 분야는 반도체를 넘어설 대표적인 고성장 신산업이며,미래산업의 핵심으로서 구미시가 미래세대 이차전지 생산거점으로 육성시키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