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구미시(시장 장세용)가 지난 9일부터 드림스타트 사례관리 아동들이 참여하는 「친구와 함께 하는 마음요리교실」프로그램을 구미청소년문화의 집 세미나실에서 운영하고 있다.

이번 프로그램은 또래친구들과 함께 하는 요리활동을 통해 참여아동의 자존감 및 사회성을 향상시키기 위한 집단상담으로, 6월 30일까지 총 4회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다.

첫 번째 강의는 ‘괜찮아, 장점 담은 과일화채’라는 주제로 화채에 들어가는 각각의 과일이 갖고 있는 장점 이야기하기를 통해 친구들과 자신의 장점을 탐색할 수 있는 시간으로 진행되었다. 이후 강의에서는 바람떡 만들기, 컵케이크 만들기 등 수업을 통해 또래관계 맺기와 친구‧가족과 의사소통하는 방법을 알아보고 즐거운 일상 및 학교생활을 위해 스스로 실천할 부분들을 고민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박영희 아동보육과장은 “정서발달을 지원하고 사회성을 향상시켜주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드림스타트 아동들이 보다 건강한 마음을 키워나가는 데 많은 도움을 받을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아동이 건강하고 행복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더욱 다양한 맞춤형 서비스 지원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