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는 지난 3일과 21일 두차례에 거쳐 농업기술센터 회의실에서 김천시 먹거리 종합계획인 푸드플랜 수립과 관련 거버넌스 참여주체 20여명을 대상으로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는 지난 3월 푸드플랜 개념에 대한 이해 및 거버넌스 정의와 역할 등에 관한 설명회에 이어, 대전광역시 푸드플랜네트워크 상임대표를 초청하여 거버넌스(먹거리위원회) 운영활동 사례 교육과 함께 앞으로의 효율적인 운영 활성화를 위해 사전 Pilot Test로 준비된 자리였다.

김천시는 작년 농림축산식품부의 국비사업인 지역단위 푸드플랜 수립 지원 대상 지자체로 선정되어 올해 7월까지 우리지역 먹거리에 대한 생산, 유통, 소비뿐만 아니라 영양․안전․환경․복지 등 다양한 먹거리 관련 분야를 통합 관리하는 종합계획인 푸드플랜 수립 연구용역을 추진중에 있다.

김천에서 생산된 신선하고 안전한 농산물을 김천시민이 소비하는 지속가능한 먹거리 선순환체계를 만들어가는 것이 바로 이 푸드플랜이며, 성공적인 푸드플랜 추진을 위해 관련 주체들의 참여 및 협력 네트워크 구축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푸드플랜거버넌스는 생산자, 소비자, 시민단체, 행정 등이 참여하여 협의와 조정을 통해 먹거리 정책, 사업 등을 기획하고 추진하는 협의체 기구로서 각 분야의 다양한 의견수렴, 정기적인 모니터링과 피드백 등이 요구되어진다.

이번 워크숍은 김천시 먹거리와 관련된 생산, 소비, 복지교육 분야 3개 분과별로 나누어 우리지역 여건을 고려한 다양한 의견제시와 더불어 지속가능한 먹거리 구축 방안에 대해 토론하는 자리였다.

김병수 농식품유통과장은 “김천시의 지속가능한 먹거리 선순환체계인 푸드플랜 수립에 있어 성공적인 정착을 위해서는 거버넌스 참여주체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선제되어야 하며, 분과별 긴밀한 협조 체계를 통한 구체적인 실천 방안 도출 등 다양한 활동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