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 재기지원 및 청년 소상공인 지원 적극 협력

김천시-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업무 협약 체결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6일 김천시청에서 김천시장,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김수암 대구경북지역본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 소상공인 경쟁력 강화와 자생력 증대를 위하여 상호 지원에 관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청년 창업지원과 평화시장 청년몰 창업자를 위한 소상공인 지원정책(소상공인역량강화컨설팅, 청년고용연계자금) 연계 ▲소상공인의 자립 강화를 위한 소상공인 재기지원사업의 홍보 및 협력 ▲기관의 정보 교류 등이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소상공인 육성, 전통시장·상점가 지원 및 상권활성화를 위해 설립된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준정부기관이다. 재난지원금, 정책자금, 소상공인 긴급경영안정자금 등 지원을 통해 코로나19 위기 대응에 집중하고 있으며, 창업·성장·재기를 위한 소상공인 지원, 전통시장 시설현대화 및 경영안정지원, 온누리상품권 관리 등 시장경제를 살리기 위한 정책적인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이번 협약을 통하여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지역본부와 유기적으로 상호 협조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였다.”라고 말하며,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시기지만, 소상공인 재기지원사업 연계로 소상공인의 자립 강화와 청년 창업 및 청년 일자리 창출 후 성장 지원 협력 등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