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시장 김충섭)는 도심 내 교통흐름 개선과 교통사고 감소를 위하여 양금동 양금폭포 앞 삼거리 교통체계를 회전교차로로 체계를 변경한다고 밝혔다.

양금폭포 앞 삼거리는 신호등이 설치되어 있는 평면교차로로 신호대기로 인한 교통혼잡과 과속차량 및 교통신호 미준수 차량에 따른 교통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하는 곳으로 재정비가 요구됐다. 이에 김천시는 도로교통공단, 경찰서 등과 회전교차로 설치 가능 여부와 안전성 등 다방면으로 검토한 결과 사업비 4억원(국비 1.4억, 시비 2.6억)을 투입하기로 결정하였다.

아울러 양금동 대구경북능금농협 인근 도로를 일부 확장, 유턴 차선 설치하여 불법유턴방지를 통한 교통사고 예방과 회전교차로와 연계된 교통체계가 원활한 교통흐름을 만들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천시 도로철도과는 양금폭포 삼거리에 회전교차로가 완공되면 도로 환경이 개선되어 교통사고 예방은 물론 원활한 교통으로 지역 주민들과 이용객들의 불편이 크게 해소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