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률구조공단
법률구조공단 전경 <법률구조공단 제공>

대한법률구조공단(이사장 김진수)은 2일 경기도 광주시에 광주지소를 개소하여 지역주민에게 법률구조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이날 밝혔다.

행정타운로에 위치한 광주지소에서는 무료 법률상담과 함께 시·군법원 관할사건 중 3천만원 이하 소액심판사건, 화해·독촉 및 조정에 관한 사건 등에 대한 소송업무를 지원한다. 상담시간은 오전 10시~오후 5시(월~금)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체불임금피해근로자 등 특별한 보호가 필요한 국민은 무료로 소송지원을 받을 수 있다.

중위소득 125% 이하(2인가구의 경우 월 소득 386만원 이하)인 국가유공자, 범죄피해자, 장애인, 북한이탈주민 등과 중위소득 150% 이하(월 소득 2인 가구 463만2천원 이하)인 농·어업인 등도 무료 대상이다.

김진수 이사장은 “그 동안 광주시와 하남시 주민은 인구와 사건이 많음에도 인근 성남출장소를 방문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며 “광주지소가 생겨나 지역주민들이 보다 편리하게 법률구조 서비스를 받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