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길뉴스 신종식 기자) =

대한불교 광명종 영암산 월명사(주지 진경스님)는 12일 도움이 필요한 이웃 지원을 위해 백미 10kg 13포를 남면사무소(면장 박규영)에 기탁했다.

늘 주변을 돌아보고 어려운 이웃을 걱정하는 따뜻한 정을 담은 후원물품은 가정 형편이 어려운 독거노인가구와 장애인 가구 등에 전달할 예정이다.

매년 나눔을 통해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는 진경스님(남면 월명사)은, 이 날 백미를 전달하면서 “작은 정성이지만 이웃에 대한 애정과 관심을 갖고 동참하고 있다. 이런 나눔의 실천으로 함께 웃을 수 있는 따뜻한 사회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박규영 남면장은 “이웃에 대한 관심이 우리 공동체를 살리는 희망이 될 것이다. 진경스님을 비롯하여 항상 관내 이웃을 생각해 주시는 주민여러분께 늘 감사하다”며 진심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