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령면 양천들, 추석 햅쌀용 벼 첫수확 선보여(한길뉴스 신종식 기자) =

21일 개령면 양천들에서 올해 첫 조생종 벼를 수확하기 시작했다. 첫 벼 베기의 주인공은 개령면 동부리 배현(58)씨로, 지난 5월 4일경 관내에서 첫 모내기를 한 1ha(3,000평) 논에서 그동안 정성을 들여 재배한 조생종 품종인‘조평’벼를 제일 먼저 수확하였다. 수확한 벼는 자체 자연건조 도정 후 대형마트 납품 및 개별 판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벼는 수확 시기가 늦어지면 우박 등 기상재해를 입을 염려가 있을 뿐만 아니라 수량과 품질이 크게 떨어지게 되므로, 벼의 잎이 녹색을 띠고 있더라도 벼알이 90% 이상 누렇게 익었을 때 수확해 주는 것이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