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자산동(동장 장한섭)에서는 6월 30일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 14분에게 노인활동보조기를 지급했다고 밝혔다.

노인활동보조기란 노인성질환 등으로 보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르신들에 노인활동보조를 위해 유모차 형태의 개인용품 수납 및 의자로 사용할 수 있는 의료기기다.

이날 자산동 직원들이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노인활동보조기에 대한 사용법을 안내하는 시간도 함께 가졌다.

노인활동보조기 사업은 같은 달 18일까지 자산동 내 65세 이상 퇴행성관절염, 허리디스크 등 거동불편노인들을 대상으로 활동성, 노인질환을 종합적으로 판단하여 최종 14명을 선발했다.

장한섭 자산동장은 “자산동은 김천시에서도 인구연령이 높은 지역으로 노인을 비롯한 취약계층이 많은 지역”이라며 “어르신들이 활동보조기를 통해 걷기에 도움을 받아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기를 바란다.”고 했다.

한편, 자산동에서는 매년 10대 이상을 거동불편 어르신들에게 지원하고 있으며, 김천시에서는 올해 총 144대를 보급하여 어르신 건강걷기 활동에 도움을 주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