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뜨락, 소멸위기 농촌지역 청년들 모여 마을과 함께 성장… 모범 마을기업

대한민국 사회적경제를 선도하고 있는 경상북도는 2021년 행정안전부 마을기업 심사에서 전국 최우수 마을기업을 배출하는 쾌거를 올렸다.

우수 마을기업으로 선정된 의성 ㈜농뜨락농업회사법인(대표 최상호)은 일자리 창출, 매출 증대 등 경제적 성과뿐만 아니라 지역과 어우러져 함께 성장해나가는 공동체성에서도 높은 점수를 받아 최우수의 영광을 차지했다.

이번 우수마을기업 심사에는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전국 24개 마을기업이 도전하여 지난 6월 서면심사, 발표심사 등 치열한 경쟁을 통해 선정되었으며, 최우수 마을기업에는 7천만 원의 사업개발비가 지원된다.

‘(주)농뜨락농업회사법인’(이하 농뜨락)이 창업할 당시 의성 비안면은 심각한 고령화로 인하여 마을의 활력은 저하되고 농산물 판매에만 의존해오던 지역 소득은 계속 하여 줄어들고 있는 상황이었다.

이러한 지역문제를 해결해보고자 지역 청년 6명이 지역의 못난이 과일을 가공 상품화하여 마을기업을 시작하였고 지속적 성장을 통하여 현재는 고용 인원 26명(상근11, 비상근15), 연매출 10억 원에 이르는 견실한 기업으로 성장하였다.

농뜨락은 비안면에서 발생하는 B품 농산물 638톤 중 200여톤을 일반 시중가 대비 20% 높은 가격으로 수매(‘20년 기준 60농가, 기준 3억 4천만 원 상당)하여 지역 소득 증대에 크게 기여 하였으며, 영세가공업체들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디자인개발 지원, 반값 농산물 택배 대행 서비스, 후계농‧귀농인 멘토‧멘티 활동 등 지역 농가와 동반 성장‧발전을 위하여 적극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아울러, 비안면 청년회를 구성하여 마을 주변정리, 집수리 대행, 어린이 교육활동, 취약계층 봉사활동 등의 다양한 공동체 활동을 통하여 웃음 소리가 넘치는 행복한 마을을 만들어 가고 있다.

농뜨락 최상호 대표는 향후계획을 묻는 질문에 대하여 3행시로 포부를 밝혔다.
농: 농민. 지역주민 청년들이 함께 상생하며
뜨: 뜨거운 청년의 열정으로 지역사회에 보탬이 되고
락: 樂(락) 즐거운 우리 마을을 만들도록 농뜨락이 앞장서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