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대신동(동장 전제등)은 지난 13일 동 행정복지센터 2층 회의실에서 통장협의회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2021년 7월 직원 정기인사 후 첫 번째로 개최되는 통장회의로 전입 직원 5명과 통장들의 상견례가 있었고 이후 양성평등 기금에 대한 홍보, 7월 코로나19 백신접종에 대한 안내를 진행했다.

또한, 빠른 확산세를 보이고 있는 코로나19 델타 변이 바이러스 차단을 위해 수도권 방문 자제 및 귀향인의 자발적 PCR검사 권유, 제헌절 태극기 달기 운동, 김천상무프로축구단 홈경기 홍보 등 주요 시정 홍보 사항에 대한 안내가 이루어졌다.

한편, 김남규 통장협의회 회장은 “코로나19 위기 상황을 지나 오랜만에 모든 통장님들을 뵐 수 있어서 반갑고 행복하지만 아직 코로나19 위기 상황에서 완전히 벗어난 것은 아니기 때문에 모든 통장 및 주민들이 합심하여 방역수칙과 사회적 거리두기를 잘 지킬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전제등 대신동장은 “각 통장님과 주민들이 노력한 덕분에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가 시행되고 있는 것 같아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수도권에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가 확산되고 있는 만큼 수도권 방문 자제 부탁드리고 방학 및 휴가철을 맞아 김천을 방문하신 분들은 자발적으로 PCR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모든 통장님들께서 적극 홍보 부탁드린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