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령면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안진규)는 지난 12일 코로나19 이후 주민들의 중요한 휴식공간과 무더위 쉼터로 활용되고 있는 마을 정자에 폭염에 대비하여 선풍기를 설치하였다.

개령면은 정자에 선풍기가 설치되지 않은 마을을 전수조사하여, 서부쉼터 등 마을 정자 6개소에 전기인입과 선풍기 8대를 설치함으로써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경로당 이용이 제한됨에 따라 주민들에게 실외 무더위 쉼터로서 땀을 식힐 수 있는 휴식 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밖에 취약계층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해 쿨 스카프 170개를 각 마을에전달하여 배부하였다.

안진규 주민자치위원장은 “코로나19로 경로당 이용에 제한을 받는 어르신들이 정자에서 좀 더 시원하게 보내실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앞으로도 마을 주민들을 위해 열심히 봉사하겠다”라고 말했다.

조춘제 개령면장은 “정자에 선풍기를 설치해 주신 주민자치위원회에 감사드리고 마을 어르신들이 코로나19로부터 좀 더 안전하고 시원한 여름철을 보내실 수 있게 되었다”며“앞으로도 유관 단체와 마을주민들 간 화합과 소통을 통해 따뜻한 행정을 펼쳐 주민이 행복한 개령면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