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포읍 새마을협의회에서는 이른 아침부터 환경보호를 위한 농약공병 수거활동을 대대적으로 실시해 『Happy together 김천 청결운동』에 앞장서고 있다.

협의회에서는 지난 7월 1일부터 농경지와 하천 등에 버려지거나 농가에 보관중인 농약공병을 일제히 수거했다. 14일 새마을 남녀지도자 50여명이 무더위 속에서 마을별로 모아둔 농약공병 수거함을 읍사무소 주차장에 운반하여 농약공병, 농약빈봉지, 영양제 통, 폐비닐로 뒤섞여 있는 것을 분리작업을 벌였다.

이날 분리수거한 농약공병은 5톤 트럭 1대, 1톤 트럭 2대, 농약 빈 봉지가 1톤 트럭 1대 등 총3톤을 수거했다. 한편, 협의회에서는 금년도 3월에도 2.3톤의 농약을 분리수거하여 판매 수입금을 이웃돕기와 봉사기금으로 활용했다.

아포읍 관계자는 농경지, 하천 등에 버려지거나 소각으로 발생 할 농약 폐기물을 사전에 수거하여 토양과 수질오염을 예방하고 깨끗한 농촌생활 환경을 만드는데 읍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