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조마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이갑준)는 지난 10일 추석을 맞이하여 관내 20가구에 위문품을 전달하며 모두가 풍성한 한가위가 되길 바라는 마음을 전했다.

이 날 전달한 위문품은 보장협의체에서 생필품세트 20개를 준비하였고, 여기에 이갑준 위원장이 식용유 세트 20개, 안창식 위원이 김 20박스, 백산농산 대표 여상규 위원이 백미 20포(100만원 상당)를 추가로 기탁하였다. 위문 대상자는 조마면 보장협의체 위원들이 자체 회의를 거쳐 조마면 내 취약계층 20가구를 선정하였다.

이갑준 위원장은 “코로나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모두들 많이 지쳐있을 것이다. 이번 위문을 통해 얼마간이라도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밝히며 이웃들을 향한 마음을 전했다.

최장호 조마면장은 “추석을 맞아 나눔에 동참해주신 보장협의체 위원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고 하며,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주민들을 놓치지 않도록 보장협의체와 함께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