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산동 박지환 위원회위원장, 국무총리상 수상
자산동 박지환 위원회위원장, 국무총리상 수상

7월 4일 인천에서 열린 자유총연맹 창립 70주년 기념행사에서 자산동 전 자유총연맹회장이었던 박지환 위원장이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이번 표창은 자유총연맹 창립 70주년을 기념하는 의미 있는 행사로써 그간 자유민주주의를 수호하고 이를 바탕으로 국가사회발전에 이바지한 공로자에게 주는 상으로 박지환 전 회장은 32년 가까운 세월 자총회원으로써 활동하였으며 2023년까지 6년 동안 자유총연맹회장을 역임하며 자유와 민주주의의 가치를 전파하고 우리 사회를 발전시키는데 이바지한 바를 인정받아 이번 상을 받았다..

박지환 위원장은 “오늘 이 상은 자산동을 함께 이끌어가시는 동장님, 시의원님, 각 단체장의 협조와 더불어 특히 주민들의 적극적으로 도움이 없었다면 받을 수 없었다고 생각하며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라며, “앞으로도 우리 지역의 자유와 민주주의 발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한길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