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청 배드민턴단(단장 오종환)이 「제64회 전국여름철종별배드민턴 선수권대회」남자일반부 단체전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6월 25일부터 7월 5일까지 경북 안동시 안동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이번 대회에서 김천시청 남자팀은 당진시청과의 첫 경기에서 3대0으로, 8강에서 고양시청을 3대0으로 이기며 준결승에 진출했다.

이어, 준결승에서는 광주은행을 3대2로 이기며 결승에 올랐다. 결승에서 만난 MG새마을금고와는 5세트까지 가는 접전 끝에 3대2로 꺾고 정상에 오르며 대회 첫 금메달을 획득했다.

김천시청 남자팀은‘2017 전국여름철종별배드민턴선수권대회’이후 4년 만에 1위를 차지하며 우승의 기쁨을 만끽했다. 김천시청 배드민턴단은 전국 최고수준을 자랑하는 복식부문과는 달리 상대적으로 약한 단식부문에 올해, 우수선수를 영입하며, 팀 리빌딩을 통해 전력을 한층 더 강화하였다.

김충섭 시장은 “국내 엘리트 선수들이 총집결해 정상을 가리는 대회에서 첫 금메달 획득을 축하한다.”며, “앞으로 남은 경기도 부상 없이 치루고, 좋은 결과가 함께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김천시청팀은 남은 개인전 경기에 참가하여 또 한 번 금빛 스매싱에 도전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