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 철도망 기본구상 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고속철도 구미역 정차를 목표로 다양한 방안 검토

구미시(시장 장세용)가 16일 구미시청 국제통상협력실에서 구미시장(장세용)을 비롯한 관계공무원 및 용역사가 참석한 가운데 「구미시 철도망 기본구상 용역」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구미시는 42만 시민, 10만 근로자의 불편 1순위인 KTX 구미역 정차 추진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관련부서와 지속적으로 협의하는 등 현안해결에 주력해 왔다. 특히, 장 시장은 지난 5월 청와대, 국토교통부, 국무조정실을 방문하여 KTX 구미역 정차를 적극 촉구한 바 있다.

「구미시 철도망 기본구상 용역」은 구미국가산업단지 활성화 및 지역주민의 철도 이용 불편 해소를 위하여 추진되었으며, 이번 용역을 통해 더욱 효과적인 고속철도 구미역 정차를 위한 방안을 검토 할 예정이다.

장세용 시장은 “구미경제에 새로운 활력을 위하여 철도교통 편의를 제공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철저한 용역 준비로 구미시에 고속열차가 정차 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해달라.“고 당부했다.